"라벨에 알폰스 무하를 담다" GS리테일, '더 시즌스 비발디' 선보여
"라벨에 알폰스 무하를 담다" GS리테일, '더 시즌스 비발디' 선보여
  • 최인환 기자
  • 승인 2021.07.30 14: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리테일이 선보이는 '더 시즌스 비발디' (사진=GS리테일 제공)
GS리테일이 선보이는 '더 시즌스 비발디' (사진=GS리테일 제공)

[베이비타임즈=최인환 기자] GS리테일은 30일 출범 50주년을 기념해 이탈리아 와인 명가로 유명한 우마니 론끼와 손잡고 '더 시즌스 비발디' 와인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더 시즌스 비발디는 와인으로 유명한 이탈리아 중부 마르께 지역의 몬테풀치아노 포도 품종을 12개월 간 숙성해 만들었다. 깊고 밝은 루비 색상과 짙은 과실 향이 매력적이며 낮은 산도와 드라이한 맛으로 묵직한 보디감을 느낄 수 있다.

GS리테일은 이번 와인 상품을 출시하면서 업계 최초로 1개 와인에 4가지 라벨을 부착했다. 각 라벨은 유명 화가 '알폰스 무하'의 대표작 사계(봄・여름・가을・겨울)의 이미지를 사용했다. 라벨의 하단에는 QR코드를 삽입해 고객이 '비발디'의 대표 바이올린 협주곡 사계를 감상하고 와인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확인할 수 있다.

알폰스 무하의 사계 (사진=인터넷 갈무리)
알폰스 무하의 사계 (사진=인터넷 갈무리)

GS리테일은 7월 봄, 여름 라벨이 부착된 상품을 먼저 선보이고 하반기 가을, 겨울 라벨이 부착된 상품을 추가로 선보이며 와인 애호가들과 문화 예술을 사랑하는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는 계획이다. 가격은 10만원이며 8월 말까지 출시를 기념해 4만5000원에 편의점 GS25, 슈퍼마켓 GS더프레시, 주류 스마트오더 시스템 와인25플러스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편 GS리테일은 지금까지 와인의 깊이를 명곡・명화・명작에 빗대어 은유적으로 표현한 '넘버 시리즈', 와인 산지의 자연 경관과 아름다운 소리를 와인 라벨에 담은 '네이쳐사운드 시리즈', 국가별 오페라와 관련된 장소 및 배경으로 만든 초저가의 가성비 높은 '오페라티코 시리즈' 등의 와인 브랜드를 선보였다.

김유미 GS리테일 음용식품팀 MD는 "GS리테일 50주년을 맞아 이탈리아의 와인 명가 우마니 론끼와 손잡고 우수한 품질의 와인을 출시하게 됐다"며 "이번 상품은 1가지 와인에 사계를 주제로 4개의 라벨을 선보이는 만큼 와인 애호가와 알폰스 무하를 사랑하는 고객들에게 설렘과 수집 욕구를 불러일으킬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