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가성비 더욱 높인 닥터유 ‘에너지바 호두’ 내놔
오리온, 가성비 더욱 높인 닥터유 ‘에너지바 호두’ 내놔
  • 김완묵 기자
  • 승인 2021.04.08 11: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두를 더해 고소한 맛 UP↑ 당 함량은 DOWN↓
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 호두 제품 이미지
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 호두 제품 이미지

[베이비타임즈=김완묵 기자] 오리온은 닥터유만의 영양 설계로 고소한 맛을 더하고 당 함량은 낮춘 ‘에너지바 호두’를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건강한 식습관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건강을 중요시하는 BFY(Better For You) 소비 트렌드를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오리온에 따르면 에너지바 호두는 남녀노소 좋아하는 호두 9.9%와 함께 아몬드, 땅콩 등 견과류 함량을 41%까지 높였다. 이를 통해 고소한 맛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이소말토올리고당과 프락토올리고당 두 가지 올리고당을 사용해 은은한 단맛을 내는 동시에 당 함량을 낮출 수 있는 최적의 비율을 적용했다. 건강을 위해 소비하는 웰빙 트렌드에 맞춰 제품력은 높였지만 제품 가격과 중량은 기존 제품과 동일하다고 소개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호두, 아몬드, 땅콩 등의 견과류는 불포화지방산이 다량 함유돼 직장인, 학생, 아이들 영양 간식으로도 각광받고 있다"며 "견과류 함량을 높인 에너지바 호두는 공부에 지친 학생이나 등산, 자전거, 골프 등 레저 활동 전후에 먹으면 손쉽게 에너지를 보충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출시 이전 소비자 조사에서는 '호두의 고소한 맛이 건강한 느낌이에요' '자연스러운 단맛이 느껴져요' 등 소비자들의 긍정적인 반응이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올해로 출시 12주년을 맞는 닥터유 에너지바는 ‘영양 설계’ 콘셉트를 기반으로 견과류, 과일, 시리얼 등의 원료를 사용해 초코바 일색의 국내 시장에 뉴트리션바 카테고리를 새롭게 개척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건강에 대한 관심 및 레저 인구 증가와 함께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활력과 영양을 즉시 보충할 수 있는 대표 제품으로 자리매김했다. 지난해에는 중국에서도 출시해 소비자들의 호평을 받으며 현지 뉴트리션바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에너지바 호두는 맛과 영양을 꼼꼼히 따지는 소비자들을 위해 닥터유만의 영양 설계가 이뤄진 제품”이라며 “건강을 생각하는 웰빙 트렌드 속에서 바깥 활동이 활발해지는 따뜻한 봄이 다가옴에 따라 에너지바를 찾는 사람들도 더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