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인원 영광 드론으로 담으세요"...제주 오라CC 드론 촬영 서비스 호평
"홀인원 영광 드론으로 담으세요"...제주 오라CC 드론 촬영 서비스 호평
  • 정준범 전문기자
  • 승인 2019.09.04 14: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홀인원 시 드혼 항공 영상 촬영 무료로 제공
팀 당 4만원 부담시 개인별, 단체 영상 촬영 서비스
오라 컨트리클럽, 2019 한국美골프장’ 선정 내장객에 인기

[베이비타임즈=정준범 전문기자] 골프에서 홀인원은 아마추어 골퍼가 평생 한번 할까 말까한 인생샷이다.

이처럼 짜릿한 순간을 무료로 동반자와 함께 영상으로 담아준다면 어떨까? 그것도 드론을 통한 항공촬영으로 하늘을 향해 손짓하는 동반자와 함께 행복한 표정을 담는다면 말이다. 

최근 제주 대표 골프장 오라 컨트리클럽에서는 국내 최초로 ‘드론 영상 촬영 서비스’를 이달 2일부터 선보였다. 

사진 왼쪽부터 오라 컨트리클럽의 서코스와 제주 바다와 시내를 조망할 수 있는 남코스
사진 왼쪽부터 오라 컨트리클럽의 서코스와 제주 바다와 시내를 조망할 수 있는 남코스.  사진제공=글래드 호텔앤리조트

특히, 홀인원에 성공한 고객에게는 라운드 종료 후 클럽하우스 주변 및 퍼팅 라운지에서의 기념 영상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밝혀 내장객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드론 영상 촬영 서비스’는 국내 골프장으로는 최초로 선보이는 서비스로 천혜의 자연이 그림처럼 펼쳐지는 오라 컨트리클럽에서 라운딩을 즐기는 골퍼들이 이색적인 추억을 남길 수 있을 전망이다. 

홀인원의 경우 무료로 드론 영상 촬영을 제공하지만 골프장 곳곳의 아름다운 코스와 제주의 바다를 배경으로 개인별 드라이버 샷 및 40초 분량의 팀 영상을 담고 싶거나,  2팀 이상의 단체나 소모임, 행사일 경우에도 소정의 비용으로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다. 

오라 컨트리클럽 측에 따르면 홀인원 촬영을 제외한 모든 드론 영상 촬영 서비스는 팀 당 4만원의 가격으로 이용 가능하고, 문의 및 사전 예약은 골프장 프론트로 하면 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오라 컨트리클럽에서의 라운딩과 메종 글래드 제주에서의 편안한 휴식, 픽업샌딩 서비스 등 4인 라운딩을 실속 있게 즐길 수 있는 ‘F4 골프 패키지’를 12월 31일까지 선보인다. 

‘F4 골프’ 패키지는 메종 글래드 제주의 2인 1실인 스탠다드 객실 또는 4인 1실인 프리미엄 온돌 객실에서의 1박과 함께 호텔 조식 뷔페 또는 골프장 클럽하우스에서의 조식이 포함되어 있으며 오라 컨트리클럽 36홀 라운딩이 포함되어 있다. 

가격은 1인 기준으로 2인 1실 타입 31만원부터, 4인 1실 타입 28만 5천원(세금 포함)부터이며, 카트비와 캐디피는 별도이다. 

글래드 호텔앤리조트 마케팅 관계자는 “드론을 활용한 영상 촬영이 대세인 만큼, 오라 컨트리클럽에서 즐긴 라운딩의 추억을 이색적으로 기념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론칭하게 되었다”면서 “교통과 편의 시설, 36홀의 최상의 코스를 실속 있게 이용할 수 있는 F4 골프 패키지를 이용하면서 친구, 가족들과의 라운딩의 추억을 영상으로 담아가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오라컨트리클럽은 36홀 코스를 갖춘 제주도의 대표적인 골프장으로, 남코스 18홀과 동코스 9홀, 서코스 9홀로 구성되어 있으며, 트렌드에 맞춘 편리한 부대시설을 갖추어 라운딩 전·후 골퍼들의 컨디션을 최고조로 맞춰주어 편안하고 여유로운 골프를 즐길 수 있으며 공항과 호텔, 골프장을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무료 픽업&샌딩 서비스를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선유로 13길 2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2차 408호
  • 대표전화 : 070-7756-6500
  • 팩스 : 02-325-32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금재
  • 미디어사업총괄사장 : 이금재
  • 법인명 : ㈜베이비타임즈
  • 제호 : 베이비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다 10520
  • 등록일 : 2012-09-18
  • 발행일 : 2012-10-02
  • 발행인 : 송계신
  • 편집인 : 송계신
  • 베이비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베이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btimes@baby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