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해외직구 1년만에 4배성장…대형TV·가전 등 고가제품 인기
위메프, 해외직구 1년만에 4배성장…대형TV·가전 등 고가제품 인기
  • 이경열 기자
  • 승인 2018.11.08 12: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동월 대비 거래액 4.1배 늘어..상품수도 석달새 7배 껑충
“관부가세·배송 등 별도부담 줄여 글로벌기업과 경쟁”
사진=위메프
사진=위메프

[베이비타임즈=이경열 기자] 위메프가 해외직구족들의 호응을 얻으며 합리적인 해외직구 채널로 빠르게 부상하고 있다.

위메프는 올해 10월 해외직구 상품 거래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4.1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위메프 해외직구는 관부가세를 모두 상품 가격에 포함시켜 명시된 가격 외에 고객이 부담해야 할 비용을 없앴다.

배송비 부담을 줄인 것도 특징이다. 위메프는 상당수 해외직구 상품을 무료로 배송하고 있다. 위메프 해외직구 상품 가격에 포함된 국제 배송비 역시 개인이 직접 해외직구 시 부담하는 금액보다 상품에 따라 30% 이상 저렴하다.

적극적으로 해외 판매자들과 API(Application Program Interface)를 연동해 판매 상품을 늘린 것도 이용자의 호응을 받았다. 현재 위메프 해외직구 상품 수는 지난 7월 대비 7배 증가했다. 위메프는 연말까지 상품 수 확대 속도를 늦추지 않을 계획이다. 

위메프에서 많은 소비자의 선택을 받은 상품은 ▲LG·삼성전자 UHD TV ▲애플 에어팟 ▲다이슨 무선 청소기 ▲샤오미 포코폰 등이다. 특히 애플 아이폰XS는 지난 9월 1차 판매국가 출시과 동시에 판매를 시작해 관심을 모았다.

이에 힘입어 10월 디지털 가전 거래액은 7월 대비 8.9배 급증했다. 7월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 개정의 영향이다. 해외직구 성공경험이 쌓이면서 OLED TV 등 가격대가 높은 제품을 소비자도 크게 늘고 있다. 

위메프 하송 부사장은 “고객들이 선호하는 특가상품을 지속 발굴하고, 관부가세와 배송비 부담을 최소화해 글로벌 기업보다 경쟁력 있는 해외직구 서비스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로 103 하나비즈타워 604호
  • 대표전화 : 070-7756-6500
  • 팩스 : 02-325-32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진우
  • 전략기획부문사장 : 정중락
  • 법인명 : ㈜베이비타임즈
  • 제호 : 베이비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다 10520
  • 등록일 : 2012-09-18
  • 발행일 : 2012-10-02
  • 발행인 : 송계신
  • 편집인 : 송계신
  • 베이비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베이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btimes@babytime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