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신한아이사랑보험 First Class’ 어린이보험 출시
신한생명, ‘신한아이사랑보험 First Class’ 어린이보험 출시
  • 정재민
  • 승인 2015.07.01 13: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이비타임즈=정재민 기자] 신한생명은 고액의 치료비가 발생하는 암, 4대 질병을 비롯해 중대한 수술과 질병치료를 집중적으로 보장해주는 ‘(무)신한아이사랑보험 FirstClass’를 새롭게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주요특징을 살펴보면 백혈병 또는 골수암 진단 시 1억원, 일반암의 경우 5,000만원(소액암 300만원)을 보장하고 4대 질병(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말기폐질환)에 대해서도 각각 3,000만원의 진단금을 지급한다. 
 
‘(무)신한아이사랑보험 FirstClass’는 중대한 수술과 질병치료에 대한 보장을 한층 강화했으며 주보험에서 보장한다. 중대한 수술(조혈모세포이식술, 5대장기이식수술, 양성뇌종양수술, 개흉심장수술, 중대한 재해수술)을 받을 경우 최대 2,000만원이 지급되며, 중대한 질병 치료 시 최대 1,000만원을 지급한다. 
 
또한 교통재해 장해 시 최대 1억원(일반재해 5,000만원)을 보장하고 중환자실 입원급여금을 신설, 입원일수 1일당 7만원(60일 한도)을 지급한다. 
 
이 상품은 만기환급형과 중도급부형 중 선택할 수 있다. 중도급부형은 15세 영어캠프자금 100만원, 20세 배낭여행자금 300만원, 25세 취업준비자금 100만원이 지급되며, 만기환급형은 보험기간이 종료되면 주계약 납입보험료의 100%를 돌려준다. 
 
이와 더불어 암 또는 합산장해지급률 50% 이상시 납입면제 혜택을 드리며 실손의료비보장특약 등 6종의 특약이 구비되어 있어 필요한 보장을 추가하여 가입할 수 있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과거에는 종합보장과 평생보장이 어린이보험 트렌드였다”며 “현재의 고객니즈는 암, 4대 질병, 중대한 수술과 같이 고액의 치료비가 발생하는 항목에 대한 집중보장으로 바뀌고 있어 이에 맞춰 ‘(무)신한아이사랑보험 FirstClass’을 고객 맞춤형 어린이 보험으로 개발했다”고 전했다.
 
주계약 1,000만원(100%환급형) 100세 만기 30년 납입으로 가입 시 보험료는 5세 남아 5만900원, 여아 3만5,900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선유로 13길 2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2차 408호
  • 대표전화 : 070-7756-6500
  • 팩스 : 02-325-32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금재
  • 미디어사업총괄사장 : 이금재
  • 법인명 : ㈜베이비타임즈
  • 제호 : 베이비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다 10520
  • 등록일 : 2012-09-18
  • 발행일 : 2012-10-02
  • 발행인 : 송계신
  • 편집인 : 송계신
  • 베이비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베이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btimes@babytimes.co.kr
ND소프트